보왕 삼매경(寶王三昧經)

 

첫째

몸에 병 없기를 바라지 말라. 

몸에 병이 없으면 탐욕이 생기기 쉽다.


그래서 성인이 말씀하시기를 "병고(病苦)로써 양약(良藥)을 삼으라" 하셨느니라.

 

둘째

세상살이에 곤란이 없기를 바라지 말라. 

세상살이에 곤란이 없으면 제 잘난 체하는 마음과 사치한 마음이 일어난다.


그래서 성인이 말씀하시기를 "근심과 곤란으로써 세상을 살아가라" 하셨느니라.

 

셋째,

공부하는 데 마음의 장애가 없기를 바라지 말라. 

마음에 장애가 없으면 배우는 것이 넘치게 된다.


그래서 성인이 말씀하시기를 "장애 속에서 해탈을 얻으라" 하셨느니라.

 

넷째

수행하는 데 마(魔)가 없기를 바라지 말라.

수행하는 데 마가 없으면 서원이 굳건해지지 못한다.


그래서 성인이 말씀하시기를 "모든 마군으로써 수행을 도와주는 벗을 삼으라" 하셨느니라.

 

다섯째

일을 계획하되 쉽게 이루어지기를 바라지 말라.

일이 쉽게 풀리면 뜻이 경솔해지기 쉽다.


그래서 성인이 말씀하시기를 "많은 세월을 두고 일을 성취하라" 하셨느니라.

 

여섯째

친구를 사귀되 나의 이로움을 바라지 말라.

내가 이롭고자 한다면 의리가 상한다.

 

그래서 성인이 말씀하시기를 "순결로써 사귐을 깊게 하라" 하셨느니라.

 

일곱째

남이 내 뜻대로 순종해 주기를 바라지 말라.

남이 내 뜻대로 순종해 주면 마음이 교만해진다.


그래서 성인이 말씀하시기를  "내 뜻에 맞지 않는 사람들로 무리를 이루라" 하셨느니라.

 

여덟째

공덕을 배풀 때는 과보를 바라지 말라.

과보를 바라면 불순한 생각이 움튼다.


그래서 성인이 말씀하시기를 "덕 베푼 것을 헌신처럼 버리라" 하셨느니라. 

 

아홉째

분에 넘치는 이익을 바라지 말라.

이익이 분에 넘치면 어리석은 마음이 생기기 쉽다.


그래서 성인이 말씀하시기를 "적은 이익으로써 부자가 되라" 하셨느니라.

 

열째

억울함을 당할지라도 굳이 변명하려고 하지 말라.

억울함을 변명하다 보면 원망하는 마음을 불러일으킨다.


그래서 성인이 말씀하시기를 "억울함을 당하는 것으로 수행의 문을 삼으라" 하셨느니라



WRITTEN BY
다큐 iN
Social Network BLOG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